삼성전자, ‘인포콤 2024’에서 B2B용 ‘스마트싱스 프로’ 첫 공개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15:18]

삼성전자, ‘인포콤 2024’에서 B2B용 ‘스마트싱스 프로’ 첫 공개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6/12 [15:18]

삼성전자가 12일부터 14일까지(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인포콤(Infocomm) 2024’에 참가해 기업용 ‘스마트싱스 프로’를 비롯한 다양한 상업용 디스플레이 제품과 솔루션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센터에 816㎡(약 246평) 규모의 전시관을 마련하고 △스마트싱스의 기업용 버전 ‘스마트싱스 프로(SmartThings Pro)’ △초저전력·초경량·초슬림 디지털 종이 ‘삼성 컬러 이페이퍼(Color E-Paper)’ △AI 기능 탑재 ‘전자칠판 전용 솔루션’ 등을 공개한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정훈 부사장은 “이번 인포콤 전시에서 하드웨어뿐만 아니라 솔루션 및 서비스 신제품을 대거 공개하게 돼 기쁘다”며 “사이니지 판매 15년 연속 1위의 위상에 걸맞게 상업용 시장의 초연결·AI 시대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시장 입구에는 삼성전자의 모듈러 디스플레이 ‘더 월(The Wall)’을 활용한 420형 크기의 초대형 미디어 파사드와 현존 최고의 디스플레이 집약 기술이 적용된 투명 마이크로 LED가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 B2B 전용 통합 연결 플랫폼, ‘스마트싱스 프로’ 글로벌 출시

 

삼성전자는 이번 ‘인포콤 2024’에서 ‘스마트싱스’의 기업용 버전인 ‘스마트싱스 프로(SmartThings Pro)’를 공개한다. ‘스마트싱스 프로’는 B2B(기업 간 거래) 시장에서 다양한 디바이스·솔루션·서비스를 연동해 통합 관리가 가능한 초연결 기반 플랫폼이다.

 

‘스마트싱스 프로’는 기업 환경에 맞게 스마트 사이니지, 호텔 TV, 시스템 에어컨, 가전뿐만 아니라 조명, 온·습도 제어, 카메라 등 다양한 IoT 제품들도 연동해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기업 서비스가 강화됐다.

 

또한 ‘스마트싱스 프로’에 연결된 디스플레이, 시스템 에어컨 및 가전은 제품별 에너지 절감 알고리즘이 적용된 ‘AI 절약 모드’를 통해 기업 내 전력 소비를 절감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다양한 비즈니스 환경의 요구에 맞추기 위해 전용 API도 공개해 많은 기업 고객이 ‘스마트싱스’ 생태계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스마트싱스 프로’는 국내뿐만 아니라 북미 등 글로벌 전 지역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B2B솔루션팀 박찬우 부사장은 “스마트싱스 프로를 통해 B2B 시장을 위한 삼성전자의 IoT 솔루션을 한층 발전시킬 것”이라며 “주거·상업 공간부터 학교 등 공공시설까지 최적화된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초저전력·초슬림·초경량 디지털 종이 ‘삼성 컬러 이페이퍼’ 첫 공개

 

삼성전자가 초저전력 디스플레이 ‘삼성 컬러 이페이퍼’를 인포콤에서 최초 공개한다. ‘삼성 컬러 이페이퍼’(모델명 : EMDX)는 전력 공급 없이도 저장된 디지털 콘텐츠 광고가 가능한 신개념 사이니지로 디지털 종이에 잉크 기술을 적용한 게 특징이다.

 

또한 텍스트와 이미지가 적용된 콘텐츠가 유지 상태에서는 소비 전력이 0.00와트(W)이고, 화면 변경 시에도 기존 디지털 사이니지 대비 초저전력이 소모돼 비용을 혁신적으로 줄일 수 있다.

 

이 제품은 32형 크기에 QHD(2560 x 1440) 해상도와 6만 컬러 색역을 지원하는 전자 잉크 패널이 적용됐으며 디지털 광고에 유용한 편의 기능들이 대거 탑재됐다.

 

사용자가 매장 내에서 직접 콘텐츠를 제작하거나 변경하기 쉬운 전용 모바일 앱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원격 실시간 모니터링 및 통합 관리가 가능한 ‘삼성 VXT’ 솔루션도 지원한다.

 

‘삼성 컬러 이페이퍼’는 충전 타입 착탈식 배터리(5000mAh 리튬이온)와 상시 전원을 제공하는 USB-C 타입 어댑터를 제공하고, 17.9mm의 초슬림 두께와 2.9kg(배터리 제외)의 초경량 디자인을 적용해 제품 이동이 쉽고 별도 마운트 없이도 벽걸이·천장레일와이어·테이블 형태의 설치가 가능해 다양한 상업 환경에서 활용할 수 있다.

 

이밖에 △와이파이 및 블루투스 연결 △충전과 데이터 전송을 위한 USB-C 타입 2개 포트 탑재 △8GB 용량 플래시 메모리 △베젤 컬러 변경이 가능한 프레임 데코 베젤 △VESA 표준 월마운트 호환(200 x 200mm) 등을 지원한다.

 

◇ AI 기능이 탑재된 새로운 ‘전자칠판 솔루션’ 선보여

 

삼성전자는 인포콤에서 ‘생성형 AI’와 ‘음성인식’ 기능을 대거 탑재한 ‘전자칠판 솔루션’도 선보인다. 이번에 공개하는 ‘생성형 AI’ 기능은 △선생님의 음성을 텍스트로 변환해 주는 ‘자동 전사(Transcription)’ △판서 및 교육 자료 등을 AI로 분석해 수업 내용을 요약해 주는 ‘자동 요약’ △수업 내용을 분석해 퀴즈를 내주는 ‘자동 퀴즈 생성’ 등 교사의 디지털 보조 교사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교육 전용 AI 솔루션이다.

 

또한 교육 기술(EduTech) 전문기업인 멀린마인드(Merlyn Mind)와 협업해 교사가 전자칠판 기술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학교 커리큘럼과 쉬운 AI 연동 △머신러닝으로 교육 환경의 콘텐츠 정확도 지원 △콘텐츠 AI 분석을 통한 부적절한 콘텐츠 자동 차단 △음성 인식 기술 탑재 등도 탑재했다.

 

멀린마인드 CEO 사티아 니타(Satya Nitta)는 “AI 기술을 활용해 교육 시장의 혁신을 주도하는 삼성전자와 협업을 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스마트한 교육 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2024년형 전자칠판은 총 3종(65형, 75형, 86형)으로 EDLA 인증을 통해 △구글 클래스룸 △구글 드라이브 △유튜브 △구글맵 등 다양한 구글 서비스를 직접 이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구글플레이를 통해 원하는 교육용 애플리케이션을 손쉽게 설치해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전용 기기 관리 솔루션(Device Management Solution·DMS)을 통해 원격으로 교실 내 전자칠판을 모니터링 및 제어할 수 있고, 위급 상황 발생 시 화면에 메시지를 일괄 전송하는 알림 기능 등 안전이 중요한 교육 환경에 필요한 기능을 다수 제공한다.

 

이밖에 △최대 65W 충전이 가능한 3-in-1 USB-C포트 △최대 9개까지 IT기기 동시 무선 연결 △강당 등 대형 스크린 환경에 복제가 가능한 HDMI Out △전용 펜과 자석 펜 홀더 등 스마트 학습을 위한 기능을 대거 지원해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