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홍삼과 석류를 동시에 …‘찐생홍삼구미 석류맛’ 출시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5/14 [14:59]

KGC인삼공사, 홍삼과 석류를 동시에 …‘찐생홍삼구미 석류맛’ 출시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5/14 [14:59]

정관장의 건강관리를 위한 브랜드 ‘찐생’이 구미젤리로 즐길 수 있는 '찐생홍삼구미 석류맛’을 출시했다. ‘찐생홍삼구미’는 물 없이도 섭취할 수 있는 구미젤리 제형의 홍삼제품으로 한입에 먹기 좋고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 정관장 ‘찐생홍삼구미 석류맛’ 

 

1알당 4g 최적의 사이즈로 만들어졌으며 언제 어디서나 하루 3알만으로 홍삼의 활력과 에너지를 온전히 섭취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지난해 11월 출시한 ‘찐생홍삼구미 포도맛’은 출시 80일만에 100만 구미가 판매됐고, 20~30대는 물론 40대 여성에게 특히 인기가 높아 ‘석류맛’ 제품을 추가로 출시했다.

 

석류는 고대 페르시아 시대부터 ‘천국의 열매’, ‘신의 열매’라고 불려지며 섭취했던 과일로 식물성 에스트로겐이 다량 함유돼 이너뷰티 목적으로도 인기가 있다.

 

정관장은 구미젤리 제형의 ‘찐생홍삼구미’와 ‘홍이장군 홍삼구미’ 등 홍삼을 일상 속에서 맛있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KGC인삼공사 관계자는 “찐생홍삼구미 ‘포도맛’ 흥행에 힘입어 이너뷰티까지 생각한 ‘석류맛’을 출시했다”며 ‘찐생홍삼구미’를 통해 사무실, 집 어디서든 간편하게 데일리 에너지를 충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