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차원, 아프리카 잠비아에 깨끗한 물 공급하는 식수대 설치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5/10 [14:17]

녹차원, 아프리카 잠비아에 깨끗한 물 공급하는 식수대 설치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5/10 [14:17]

녹차원이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과 함께 아프리카 잠비아에 위치한 룽가와 무다냐마 지역 내 마을에 식수대를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 잠비아에 설치된 식수대     ©

 

해당 지역은 낮은 식수위생시설 접근성에 따른 아동 및 주민들의 수인성 질병 발병률 증가로 식수위생사업이 꼭 필요한 곳이었다.

 

이번 사업을 통해 아이들과 마을 주민들은 깨끗한 물에 대한 접근성이 좋아져 식수를 구하기 위해 오랜 시간 긴 거리를 걷지 않게 됐다.

 

또한 이번 사업을 통해 아이들과 주민들은 깨끗한 식수를 연중 마시고 사용할 수 있게 돼 지역의 위생환경이 크게 개선됐다.

 

설치된 식수대의 지속 가능한 이용과 관리를 위해 식수관리위원회가 구성됐고, 지역사회에 이양돼 운영 및 유지보수될 예정이다.

 

월드비전에서는 해당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한 가정 내 활용 가능한 정수처리교육(물 끓여마시기, 염소소독법 등)을 실시했고, 지역주민의 68%가 정수처리기술을 적용해 실천하고 있다.

 

김재삼 녹차원 대표는 “누구나 건강하게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삶을 돕는 기업을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녹차원은 2007년부터 지속적으로 월드비전의 식수위생사업을 후원해 2023년 월드비전 도너월에 등재됐다.녹차원은 ‘세계인과 함께 즐기는 건강한 한국의 차와 식음료’를 모토로 1992년 설립된 식품기업이다. ‘1095일의 기다림’, ‘티올레’, ‘아임생생’, ‘허니스토리’ 등의 브랜드를 통해 유기농 녹차·허브차·유자차 등의 과실차, 율무차 등의 건강차와 식음료를 42개국에 공급하고 있다. 대한민국 국가대표 공동브랜드 ‘BRAND K’ 선정기업이기도 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