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청년 자산형성 위한 ‘청년내일저축계좌’ 신규 모집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5/03 [15:58]

하나은행, 청년 자산형성 위한 ‘청년내일저축계좌’ 신규 모집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5/03 [15:58]

하나은행이 청년들의 자산형성을 위해 2022년 10월부터 판매하고 있는 ‘청년내일저축계좌’ 를 21일까지 신규 모집한다고 밝혔다.

 

 

‘청년내일저축계좌’는 보건복지부와의 협약을 통해 하나은행에서 단독으로 판매하고 있는 적립식 상품으로, 경제적으로 어려운 청년들이 목돈 마련을 통해 든든한 사회생활을 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청년내일저축계좌’는 청년 본인이 10만 원 이상 적립하면 최대 30만 원의 정부지원금이 추가 적립되는 등 청년들 사이에서 목돈 마련에 큰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으며, 판매 개시 후 현재까지 가입자 수가 9만 명 이상으로 집계되는 등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청년내일저축계좌’를 가입하고자 하는 청년들이 가입 자격 대상 여부를 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모바일 앱인 ‘하나원큐’를 통해 ‘간편자격조회 서비스’를 2일부터 21일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간편자격조회 서비스’를 통해 지난해 모집에서 약 19만 명의 신청자에게 본 심사 전에 미리 가입 대상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한 바 있으며, ‘청년내일저축계좌’가 지난해 출시한 ‘청년도약적금’ 과 중복 가입이 가능한 점을 감안하면 올해는 약 20만 명 이상의 신청자들이 ‘간편자격조회 서비스’를 이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청년내일저축계좌’의 가입 대상은 신청 당시 만 19세~34세(수급자·차상위자는 만 15세~39세)의 근로·사업소득이 있는 수급자·차상위가구 및 가구중위소득 100% 이하의 청년이다.

 

이 상품은 청년 대상자가 매월 납입하는 금액 10만 원에 대해 정부가 동일 금액(수급자·차상위가구는 30만 원)의 적립금을 추가로 지원한다.

 

‘청년내일저축계좌’의 가입금액은 10만 원 이상 50만 원 이하(만원 단위)까지 가능하며, 가입기간은 3년이다. 금리는 기본금리 연 2.0%에 최대 연 3.0%의 우대금리를 더해 최대 연 5.0%(2023.5.1일 기준, 세전)까지 적용이 가능하다.

 

가입을 희망하는 청년들은 21일까지 인터넷 ‘복지로(www.bokjiro.go.kr)’ 사이트를 이용하거나 읍·면·동 주민센터를 직접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심사를 통해 대상자로 선정되면 8월 1일부터 하나은행의 대표 모바일 앱 ‘하나원큐’나 전국의 하나은행 영업점 방문을 통해 상품 가입이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하나은행 모바일 앱인 ‘하나원큐’와 보건복지부 복지포털 사이트인 ‘복지로(www.bokjiro.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