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수소 컨퍼런스 등 국제회의 5개 지원…글로벌 컨벤션 육성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4/19 [10:48]

경기도, 수소 컨퍼런스 등 국제회의 5개 지원…글로벌 컨벤션 육성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4/19 [10:48]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2024 경기도 지역특화 컨벤션 발굴·육성 사업’ 공모 결과 수소 컨퍼런스, 바이오 주간 등 5개 행사를 최종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 '2023 아태비즈니스 발전 포럼'     ©

 

도는 행사 주제와 지역특화산업 간 연계성, 국제적인 성장 가능성, 지역파급효과 등을 고려해 ▲고양 H2(수소) MEET 컨퍼런스(우수단계) ▲시흥 한국소재표면기술컨퍼런스(유망단계) ▲김포 친환경 차세대 자동차 레이싱 컨퍼런스(인큐베이팅단계) ▲부천 국제만화마켓(인큐베이팅단계) ▲수원 광교 바이오 주간(인큐베이팅단계) 등 5개 행사를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행사는 인큐베이팅-5천500만 원, 유망-7천500만 원, 우수-9천만 원의 개최지원금을 지원한다. 지원 예산의 50% 이상을 경기도 소재 업체에 활용하도록 설계해 도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했다.

 

또한 학계, 전문 국제회의 기획자로 구성된 자문단이 행사의 국제화, 지역산업 연계 기반 관광·경제 활성화 등 국제적인 컨벤션 행사로 도약하기 위한 자문을 제공한다.

 

도는 이번 지역특화컨벤션 공모사업을 통해 선정된 행사의 개최 지원에 따른 경제적 파급효과를 생산유발효과 약 60억 원, 부가가치유발효과 약 25억 원, 취업유발효과 65명, 고용유발효과 40명 등으로 예상하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공모사업을 통해 신규 발굴된 지역의 특화 컨벤션이 산업·관광·문화와 연계해 국제적인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며 “나아가 대한민국을 대표할 수 있는 컨벤션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