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상권 살리는 ‘경기기회마켓’…올해도 경기도청 옛 청사서 매월 개최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3/28 [10:24]

지역상권 살리는 ‘경기기회마켓’…올해도 경기도청 옛 청사서 매월 개최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3/28 [10:24]

경기도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매월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옛 경기도청사 잔디마당에서 도청 이전 후 위축된 주변 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한 ‘경기기회마켓’을 개최한다.

 

 

경기기회마켓은 29부터 31일까지 그리고 6월, 9월, 10월, 12월 첫째 주 주말 행사는 국내 유명 벼룩시장(플리마켓)인 ‘문호리리버마켓’이 참여한다. 

 

또 4월, 5월과 9월, 10월 셋째 주 토요일에는 수원지역 최대 온라인커뮤니티인 ‘수원맘모여라’의 중고마켓 ‘나플나플’이 옛 청사 잔디마당에서 열린다.

 

29일(오전 10시~오후 6시), 30일(오전 10시~오후 7시), 31일(오전 10시~오후 5시)에 개최되는 ‘문호리리버마켓’과 함께하는 올해 첫 ‘경기기회마켓’에서는 판매자 53팀이 직접 만든 액세서리, 가방, 의류, 공예품과 직접 농사지은 산나물, 고추장, 된장 등 유기농 농산물 등이 판매될 예정이다. 

 

▲ 지난해 '경기기회마켓' 모습     ©

 

아울러 가족 방문객들을 위한 인형 만들기, 도자기 채색, 어린이 목공 및 쿠킹 체험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소프라노 송난영이 피아니스트 최소연과 함께 격조 높은 클래식 공연을 진행하고, 인디밴드 로프트 세션의 버스킹 공연을 편성하는 등 상춘객들의 취향을 사로잡을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정구원 경기도 자치행정국장은 “예술가와 농부들에게는 자립의 기회를, 도민들에게는 문화 체험과 소비의 기회를, 주변 상권에는 수익 창출의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라며 “경기기회마켓을 통해 옛 청사 주변 상권에 다시 훈풍이 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