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교통공사-양주시, 국토교통부 추진 ‘드론 실증도시 구축 사업자’ 선정

이윤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1:03]

경기교통공사-양주시, 국토교통부 추진 ‘드론 실증도시 구축 사업자’ 선정

이윤하 기자 | 입력 : 2024/02/29 [11:03]

경기교통공사와 양주시가 국토교통부와 항공안전기술원에서 주관하는 ‘2024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양주시가 대표사업자로 참여하고, 경기교통공사와 양주시 유망 드론 기업인 ㈜비씨디이엔씨가 주관해 진행할 예정이다. 이밖에 ㈜포드림, ㈜카본메이크, ㈜이노스카이 등 여러 분야의 드론 전문기업이 컨소시엄으로 참여한다.

 

특히 지난해 11월 경기교통공사는 양주시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지역 밀착형 차세대 모빌리티 실증·시범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을 선언한 바 있으며,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이를 현실화한 것이라 할 수 있다.

 

경기교통공사는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항공모빌리티(UAM, 드론 등) 분야 역량 확보 및 차세대 모빌리티 사업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 드론 종합상황실을 구축하고 항공분야 전문인력을 채용해 운영함으로써 항공모빌리티 관제 체계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설명했다.

 

민경선 경기교통공사 사장은 “양주시와 차세대 모빌리티 관련 협력관계를 구축해 지역 상생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이번 공모사업을 시작으로 공사에서 추진 중인 도심항공교통(UAM)등 항공모빌리티 분야의 역량을 발전시키고, 향후 다른 지자체와의 협력체계도 구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