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세월호 10주기 온라인 추모관 개설…4월 30일까지 운영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1/22 [10:16]

경기도, 세월호 10주기 온라인 추모관 개설…4월 30일까지 운영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1/22 [10:16]

경기도가 4월 16일 세월호 참사 10주기를 맞아 22일부터 4월 30일까지 온라인 추모관을 운영한다.

 

 

온라인 추모관 ‘4.16 세월호 참사 기억과 연대(온라인 기억공간)’는 경기도청 누리집(www.gg.go.kr)에서 ‘기억과 연대’ 포털을 누르면 연결된다. 방문자들은 추모글을 자유롭게 작성할 수 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지난해 세월호 참사 9주기 추도사를 통해 “4·16 참사 이후 대한민국 국민은 누구 하나 세월호의 상흔에서 자유로울 수 없었다”며 “경기도는 유가족과 생존희생자, 세월호를 기억하는 수많은 시민과 뜻을 같이 하겠다. 경기도는 그날의 참사와 아픔을 잊지 않겠다”고 말한 바 있다.

 

경기도는 또 지난해 3월부터 10.29 이태원 참사를 온전히 기억하고 피해자, 유가족과 지속적인 연대의 마음을 표현하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 온라인 추모관 ‘기억과 연대(https://www.gg.go.kr/memorial)’를 개설해 운영 중이다.

 

기억과 연대를 찾은 추모객들은 세월호 참사와 10.29 이태원 참사를 선택해 추모글을 작성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