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VAC 2022, ‘성장을 위한 연결’ 주제 3년만에 워커힐서 대규모 개최

사회적기업, 소셜벤처, 임팩트 투자기관 등 참여 데모데이 등 9개 세션, 로컬 마켓 운영 등 진행

조응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9/21 [09:09]

SOVAC 2022, ‘성장을 위한 연결’ 주제 3년만에 워커힐서 대규모 개최

사회적기업, 소셜벤처, 임팩트 투자기관 등 참여 데모데이 등 9개 세션, 로컬 마켓 운영 등 진행

조응태 기자 | 입력 : 2022/09/21 [09:09]

국내 최대의 민간 사회적가치(SV) 축제 ‘소셜밸류커넥트(Social Value Connect, 이하 SOVAC) 2022’가 9월 20일(화), 서울 워커힐 호텔에서 ‘성장을 위한 연결’을 주제로 사회적기업, 소셜벤처, 임팩트 투자기관, 공기업, 학계 등 100여개 SOVAC 파트너들이 참여한 가운데 대규모 오프라인 행사로 개최됐다.

 

▲ 9월 20일(화), 서울 워커힐 호텔에서 ‘SOVAC 2022’가 진행됐다. 

 

최태원 SK 회장이 제안해 지난 2019년 5월 국내 첫 민간 사회적가치 축제로 출범했던 SOVAC이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월례행사로 치러져 오다 3년여 만에 다시 오프라인 행사로 열리게 된 것이어서 사회적기업, 소셜벤처 등 사회적경제계의 관심을 모았다.

 

개회식에서 SOVAC 조직위원장인 조대식 SK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은 “기업간의 협력을 넘어 협력을 통해 더 큰 소셜 밸류를 만드는 것이 오늘 행사의 주제인 ‘성장을 위한 연결’ 의미라고 생각한다”며 “서로가 기여할 수 있는 부분을 찾고 연결을 위한 노력을 시작한다면 서로의 성장을 촉진하고 생태계의 지속가능성도 높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 9월 20일(화), ‘SOVAC 2022’ 개회식에서 SOVAC 조직위원장인 조대식 SK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최태원 회장은 영상 메시지를 통해 "디지털 전환과 기후변화, 인구절벽과 같은 사회 문제는 어느 한 개인과 기업이 추진하는 방식보다는 모든 이해관계자가 서로 간의 자원과 역량을 연결하는 방식으로 해결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SOVAC 개막 키노트 연설에는 전신 화상을 이겨내고 신작 ‘꽤 괜찮은 해피엔딩’을 출간한 이지선 작가(한동대 교수), 청소년 환경교육을 벌여온 비영리재단 ‘에코맘 코리아’ 하지원 대표, 콘텐츠로 도시를 바꾸는 ‘어반플레이’ 홍주석 대표 등이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내고 사람과 단체, 지역 연결을 통해 이뤄내는 성장에 대해 이야기했다.

 

▲ ‘SOVAC 2022’에서 넷제로를 위한 기후기술 생태계 구축 세미나 모습 

 

이어 △로컬 크리에이터의 지속가능성장 모색 △비영리 생태계의 변화와 도전 △넷제로를 위한 기후기술 생태계 구축 △아이들을 위한 행복 안전망 △이상한 비영리 △MZ세대가 바라는 임팩트 지향 커뮤니티는? △세바시 특집 강연회 △데모데이 등 참가자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해 소통할 수 있도록 주제별 9개 세션이 별도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SOVAC에서는 사회적기업 생태계 성장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한 네트워킹 프로그램을 강화한 것이 눈에 띈다. 또한 지역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전국의 대표적인 로컬 크리에이터들의 제품을 현장에서 소개하고 판매하는 지역별 로컬 마켓도 운영됐다.

 

▲ ‘SOVAC 2022’에서 수퍼빈 김정빈 대표의 세바시 특별강연 모습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코이카, 행복나눔재단, 아산나눔재단, 열매나눔재단, 함께일하는재단 등 공공과 민간 조직별로 사회적기업 및 소셜벤처 지원·육성 프로그램을 한 자리에서 알아볼 수 있는 사업박람회 컨셉의 부스를 마련했다. 

 

SOVAC은 그동안 각계 전문가와 시민들이 함께 모여 사회문제 해결 및 사회적가치 창출을 위해 소통하는 장(場)으로 기능하는 동시에 국내 사회적기업 생태계의 성장·발전을 주도해 이끌어 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