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부품 국산화 지원 ㈜진양코퍼레이션 등 9개 기업 선정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2/05/19 [11:43]

경기도, 부품 국산화 지원 ㈜진양코퍼레이션 등 9개 기업 선정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2/05/19 [11:43]

경기도가 실시한 ‘2022년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 국산화 지원사업’ 공모 결과 ㈜진양코퍼레이션 등 9개사가 최종 선정돼 18일 경기도와 지원 협약을 맺었다. 이번 사업은 전략산업 기술의 해외 의존도를 줄이고 글로벌 기업과의 상생협력, 합작 투자유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공모 결과에 따라 기업당 최대 1억 원이 지원된다.

 

 

 지원금은 시제품 개발, 인증·테스트, 지적재산권 출원 등 다양한 항목에 걸쳐 활용할 수 있다.


특히 향후 우수기업을 선발해 경기도 투자전문가를 통한 투자유치 자문, 투자기관과의 1:1 투자상담, 마케팅 활동 지원 등 부품 국산화부터 상용화까지 기업 성공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을 할 방침이다.


5월 공모 절차를 거쳐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기업은 반도체/디스플레이, 바이오‧제약, 4차산업, 친환경차‧미래차 등 4개 분야 9개사로 반도체/디스플레이 분야에 ▲㈜코넥스 ▲씨앤지하이테크㈜  ▲㈜에버메이트, 바이오‧제약 분야에 ▲랩앤피플㈜ ▲㈜이앤에스텍, 4차산업 분야에 ▲㈜이음기술 ▲포스텍, 친환경차‧미래차 분야에 ▲어비티㈜ ▲㈜진양코퍼레이션이다.


특히 친환경차‧미래차 산업은 올해 신설한 분야로 글로벌 자동차 산업체계 변화에 맞춰 내연기관 중심의 중소기업에 전기차·친환경차 대응기술 부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기술 전환을 지원하는 분야다.


㈜진양코퍼레이션은 글로벌 독일 기업인 V사와 협력해 내연기관을 대체하는 전기차의 구동시스템 중 버스바 아쎄이(BUSBAR ASSY) 부품을 국산화해 버스바 제작 시 발생하는 휨 문제를 개선할 계획이다.


경기도 대표적 전략산업인 반도체/디스플레이 분야에서 선정된 ㈜에버메이트는 글로벌 이탈리아 기업인 A사에서 기술을 이전받아 반도체 다양한 공정에서 사용되는 다이어프램 펌프를 국산화해, 해외제품 사용으로 발생하는 생산·품질 문제를 해결할 예정이다.


이민우 경기도 투자진흥과장은 “선정된 기업에는 부품 국산화와 투자유치에 모범적인 기업이 다수 포함돼 있다”며 “선정된 기업을 경기도를 대표하는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2022년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2차 기업모집을 6월 3일까지 진행하고 있다. 참가 희망 기업은 경기테크노파크(www.gtp.or.kr)와 이지비즈(www.egbiz.or.kr) 홈페이지를 참고해 신청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