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재활용 활성화 위한 페트병·캔 무인회수기 2월초 이전

“페트병·캔 버리고 돈 벌어 가세요!”

이윤하 기자 | 입력 : 2021/02/01 [12:11]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재활용품 회수율을 높이고 더 많은 시민들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해 8월부터 정발산동 밤가시공원 입구에 시범 운영하던 페트병·캔 무인회수기 2대를, 장항동 고양관광정보센터 측면(중앙로 1271-1)으로 오는 2월초 이전한다.

 

▲ 페트병·캔 무인회수기 설치 모습(사진-고양시)

 

페트병·캔 무인회수기는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자판기 형태로, 페트병이나 캔을 투입구에 넣으면 이를 자동 분류해 압착 보관한다. 그리고 이용자가 전화번호를 입력하면 페트병과 캔 1개당 각각 10포인트가 적립되고, 2,000포인트 이상 적립 시 운영업체 홈페이지에서 현금으로 전환도 할 수 있다.

 

남녀노소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지만 페트병과 캔 외의 물질은 투입이 불가하므로 이용 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무인회수기를 이용하면 페트병·캔 등 분리배출로 재활용되는 제품들이 쓸모없는 ‘쓰레기’가 아니라, 가치 있는 재활용 가능자원이라는 사실을 새롭게 느낄 수 있다.

 

▲ 페트병·캔 무인회수기 설치 예정 위치(사진-고양시)

 

실제로 회수된 페트병은 분쇄·세척 등의 과정을 거쳐 의류나 부직포 등으로 재탄생되며 캔은 자동차 부품이나 철근 제품 등으로 재활용된다.

 

고양시 자원순환과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비대면 택배서비스 이용량이 증가하면서 쓰레기 배출량이 급증한 상황에서 양질의 재활용품을 회수하여 자원을 순환하려는 노력이 무엇보다 필요하다”며, “시민들께서 무인회수기를 통한 재활용품 회수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 특히 학부모님들이 자녀들과 함께 무인회수기를 이용하며 뜻깊은 자원순환 체험을 직접 경험해 보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