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서울 쇼케이스

조응태 기자 | 입력 : 2020/10/27 [08:38]

삼성전자가 서울 가로수길에 오픈하는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BTS POP-UP : MAP OF THE SOUL’ 서울 쇼케이스에서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리프’와 대형 LED 스크린을 통해 23일부터 방탄소년단의 모습을 선보인다.

 

▲ 서울 가로수길에 위치한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BTS POP-UP : MAP OF THE SOUL’ 서울 쇼케이스에 설치된 삼성 ‘더 세리프’(사진-삼성전자) 

 

이번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는 3개 층으로 구성된 서울 쇼케이스에 총 4대의 삼성 ‘더 세리프’와 대형 LED 스크린을 설치한다. 온라인 스토어 위주로 운영하며, 서울을 포함한 일부 도시에서는 오프라인 쇼케이스(BTS POP-UP Showcase)를 함께 개설한다.

 

‘더 세리프’는 서울 쇼케이스의 메인 쇼룸을 비롯해 방탄소년단의 대표 곡 ‘ON’과 ‘Dynamite’ 뮤직비디오 속 공간을 재현한 체험 공간, 방탄소년단 캐릭터 ‘타이니탄(TinyTAN)’ 테마 공간 곳곳에 전시된다.

 

‘더 세리프’는 프랑스 출신의 세계적인 가구 디자이너 로낭&에르완 부홀렉(Ronan & Erwan Bouroullec) 형제가 참여해 탄생한 제품으로 심미적 가치에 중점을 둔 라이프스타일 TV다.

 

2층에 마련된 ‘Black Swan’ 체험 공간에는 가로 3.2미터·세로 2.3미터 크기이자, HDR를 지원하는 최대 1200니트의 초고화질 LED 디스플레이 IFJ 시리즈(P1.2)도 설치됐다.

 

▲ 서울 가로수길에 위치한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BTS POP-UP : MAP OF THE SOUL’ 서울 쇼케이스에 설치된 대형 LED 디스플레이(사진-삼성전자) 

 

초고화질의 ‘더 세리프’와 LED 디스플레이를 통해 서울 쇼케이스 방문객들은 팝업스토어 소개 영상과 뮤직비디오 등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부사장은 “음악으로 전 세계에 위로와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는 글로벌 슈퍼스타 방탄소년단의 프로젝트에 함께하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 “삼성의 초고화질·초대형 스크린을 통해 방문객들에게 최고의 시청 경험을 제공해 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