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사탕학교-고양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위기청소년 발굴 및 진로체험’ 업무협약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5/21 [09:30]

별사탕학교-고양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위기청소년 발굴 및 진로체험’ 업무협약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4/05/21 [09:30]

사회적협동조합 별사탕학교와 고양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14일 위기청소년 발굴 및 진로체험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고양시 내 위기청소년들이 보다 나은 미래를 꿈꾸고 실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고양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별사탕학교와 협력해 위기청소년을 발굴하고 이들이 필요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별사탕학교는 ‘1388 청소년 진로상담 멘토지원단’으로 활동할 계획이다

 

‘1388 청소년지원단’은 위기청소년을 조기에 발견하고 위험에 노출된 청소년을 지원하는 등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민간의 자발적 참여로 운영되고 있는 민간 중심의 사회안전망이다.

 

별사탕학교는 위기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별사탕학교에서 개발한 진로탐색 교구 ‘잡유닛카드’를 활용해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청소년들이 자신의 적성과 흥미를 발견하고, 미래를 개척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별사탕학교 박명희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고양시 위기청소년들이 자신의 잠재력을 발견하고, 미래를 향한 긍정적인 변화를 경험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며 “별사탕학교는 위기청소년들이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양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권영희 센터장은 “위기청소년들에게 진로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그들의 미래를 설계하는 데 중요한 발판이 될 것”이라며 “별사탕학교와의 협력을 통해 위기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협약을 통해 별사탕학교와 고양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또한 위기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하고 자신에게 맞는 진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퇴직중장년 멘토 양성을 위해서도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