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기도주식회사, ‘2020 산학협력 영상제작 지원사업’

대학생 아이디어로 중소기업 제품 광고, 영상콘텐츠제작 7개교와 중소기업 55개사 참여

김교수 기자 | 입력 : 2020/08/10 [12:54]

경기도내 중소기업의 마케팅 활성화를 위해 경기도가 주관하고 경기도주식회사가 위탁 수행 중인 ‘2020 산학협력 영상제작 지원사업’의 결과물로 대학생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만든 경기도 중소기업 우수 제품의 광고 영상이 오는 8월 18일부터 유선방송을 통해 송출된다.

 

‘산학협력 영상제작 지원사업’은 영상콘텐츠전공 대학생들과 협업해 도내 중소기업 제품 홍보영상을 제작하는 사업이다. 중소기업에는 제품 홍보의 기회를, 대학생에게는 영상제작 관련 실무 경험을 제공한다.

 

경기도주식회사는 해당 사업을 통해 영상콘텐츠 관련 인재를 발굴하고, 도내 중소기업 제품 홍보를 통한 판매 활성화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상생 협력을 추구하고 있다.

 

올해는 경기대학교·계원예술대학교·단국대학교·동아방송예술대학교·명지대학교·부천대학교·서울예술대학교 등 영상콘텐츠 제작 관련 7개 학교와 도내 중소기업 55개사가 참여했다. 이번에 제작된 영상은 유선방송 매체인 LG헬로비전을 통해 경기도 일부 지역(부천·의정부·김포·양주·포천·동두천·연천)과 북인천 등에 송출된다.

 

지난해에는 도내 중소기업 130개 사와 대학교를 연계해 220편의 영상을 제작했다. 특히, 명지대학교에서 2D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한 ‘육미당 육포’ 홍보영상은 약 1만 회의 유튜브 조회 수를 기록하며 실제 구매를 끌어내는 등 제품 홍보에 이바지했다.

 

이를 통해 경기도주식회사는 도내 중소기업 제품 홍보 효과와 더불어 전공 학생들이 만든 영상이 실제 방송에 송출되는 기회를 제공해 이들의 취업 포트폴리오에 도움을 주는 ‘일석이조’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사업에 참여한 한 중소기업 관계자는 “중소기업은 영상 하나를 만들더라도 부담이 크다”라며 “영상의 품질도 우수하고, 대학생들의 기발한 아이디어가 녹아있어 실제 마케팅 현장에서 유용하게 활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기도주식회사는 8월 중 ‘산학협력 영상제작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추가로 모집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