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경제 기적같은 선방…3분기 반등에 성공할 것”

조응태 기자 | 입력 : 2020/07/28 [02:24]

문재인 대통령은 7월 27일(월),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정부와 민간의 노력이 더해진다면 3분기부터 경제 반등에 성공할 수 있을 것으로 정부는 전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문 대통령은 이날 “세계 경제의 대침체 속에서 우리 경제도 지난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지만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국가들이 매우 큰 폭으로 성장이 후퇴하고 있는 것에 비하면 기적 같은 선방의 결과라 말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우리 경제의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수출의 감소가 경제 회복의 가장 큰 제약인데, 7월 들어 감소세가 완화되고 있어 다행”이라며 “전례 없이 멈춰 섰던 세계경제의 회복 속도가 더뎌 어려움을 단시일 안에 해소하기는 어렵지만 정부는 수출기업들의 애로 해소에 적극 나서면서 수출 회복을 앞당기기 위한 다방면의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