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시민참여 조성 ‘고양시민햇빛발전소’ 준공식 개최

조응태 기자 | 입력 : 2020/07/20 [14:12]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7월 17일(금), 고양동종합복지회관에서 시민참여로 조성된 ‘고양시민햇빛발전소 4호기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이재준 고양시장, 심상정 국회의원, 고양시의회 김운남 환경경제위원장, 이재혁 기후환경국장 등이 함께 참석해 축하의 자리를 가졌다.

 

▲ 7월 17일(금), 고양동종합복지회관에서 ‘고양시민햇빛발전소 4호기 준공식’을 가졌다.(사진-고양시)

 

이번 고양시민햇빛발전소 준공식은 지난 1월 31일 고양시와 고양시민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박평수)이 체결한 ‘시민참여형 신재생에너지 보급·확대를 위한 업무제휴협약(MOU)’ 이후 이뤄낸 첫 성과로, 고양동종합복지회관 옥상에 69.72kW의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했다.

 

시민햇빛발전소는 시민(조합원)들로부터 출자를 받아 공공기관 및 교육시설 등을 임대해 태양광발전설비를 설치·운영하는 시민 참여형 발전소를 말한다. 이는 연간 89,067kWh의 전력생산으로 에너지자립과 더불어 15.9톤의 온실가스 저감 및 2천 835그루의 나무 식재 효과가 있어 고양시 기후위기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친환경 에너지시설이다.

 

특히 비영리단체인 고양시민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은 신재생에너지 확대를 통한 기후변화 대응과 에너지 전환 그리고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2018년 10월에 설립됐으며, 발전수익은 시민햇빛발전소의 지속적 확대 및 조합의 공익적 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 7월 17일(금), 고양동종합복지회관에서 ‘고양시민햇빛발전소 4호기 준공식’을 가졌다.(사진-고양시)

 

한편 올해 경기도 에너지자립 선도사업 공모에 선정된 제2자유로 법면 3개소(1,148kW)에 대한 태양광발전시설 설치가 완료되면 총 7호기의 시민햇빛발전소가 설치 운영될 예정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금까지 신재생에너지 보급이 주로 공공기관 주도 하에 이뤄졌다면 시민햇빛발전소는 시민이 주체가 되어 친환경에너지를 생산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 민·관이 함께 협력해 고양시가 에너지자립도시 및 탄소중립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