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희망재단-세종시 사회적경제 육성 협약

조치원읍 침산새뜰마을 공간 활용·마을기업 운영 등 지원

김희정 기자 | 입력 : 2020/06/16 [01:14]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와 신한금융희망재단(대전충남본부장 이춘우)이 6월 15일(월), 세종시청 접견실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민관협력형 사회적경제 육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 6월 15일(월), 세종시청에서 ‘민관협력형 사회적경제 육성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사진-세종시)

 

이번 사업은 새뜰마을 사업으로 조성된 조치원읍 침산마을 내 커뮤니티센터, 여행자 쉼터 등의 마을 시설을 활용, 주민들로 구성된 협동조합‧마을기업을 운영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세종시는 조치원읍 침산마을의 커뮤니티센터, 여행자 쉼터 등 공간 활용을 지원하고, 신한금융희망재단은 침산새뜰마을에 연간 5억 원씩, 최대 3년간 15억 원을 사회적경제 우수기업인 ‘공공프리즘’을 통해 모니터링, 컨설팅, 조직육성 등 사업 전반을 지원한다.

 

▲ 6월 15일(월), 세종시청에서 ‘민관협력형 사회적경제 육성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사진-세종시)  

 

이춘희 시장은 “이번 사업을 계기로 침산새뜰마을에 새로운 활력과 일자리가 창출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민관협력형 사회적경제 육성 사업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