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싹기업 ‘성장터’ 경기스타트업캠퍼스…올해 신규매출 129억 원 달성

황성수 기자 | 기사입력 2023/12/11 [10:22]

새싹기업 ‘성장터’ 경기스타트업캠퍼스…올해 신규매출 129억 원 달성

황성수 기자 | 입력 : 2023/12/11 [10:22]

경기스타트업캠퍼스가 도내 새싹기업 발굴과 보육·지원 등을 통해 올해 신규매출 129억 원을 달성하는 등 새싹기업의 ‘성장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 경기스타트업캠퍼스 사무 공간     ©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운영하는 경기스타트업캠퍼스는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신산업·신기술 분야에 뛰어들어 시장을 선도하는 기술기반 (예비)창업자들을 집중적으로 육성하기 위해 2020년 판교테크노밸리에 조성된 공간이다. 창업 성장단계별(예비/초기, 투자유치, 성장/글로벌)로 60개 사를 보육하며 체계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경기스타트업캠퍼스는 또 창업공간 뿐만 아니라 초기 새싹기업이 겪는 어려움과 현안사항 해결을 위해 민간 전문가를 통한 컨설팅과 교육 지원, 투자자 연계, 지원기관 간 협업 프로그램과 교류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창업 생태계 구성원 간 지속적인 교류와 소통의 장을 지원하고 있다.

 

이런 기술기반 창업지원을 통해 올해 1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보육기업의 신규매출액은 129억 원을 달성했으며 48명의 고용을 창출하고 27억 원의 투자유치에 성공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냈다.

 

특히 영·유아 발달진단 기반 발달맞춤 정기구독 플랫폼 ㈜올디너리매직(허청하 대표)는 올해 7억 원의 투자유치를 받았고, 디지털 치과보철물·플랫폼 ㈜에코앤리치(전진훈 대표)는 고려대학교 기술지주 주식회사로부터 2억 원의 투자유치를 받고 신규매출 13억 원을 달성했다.

 

또한 사물인터넷(IoT) 기반 주차 내비게이션 시스템 베스탤라랩(정상수 대표)은 신규매출 13억 원 달성과 함께 인도네시아, 사우디아라비아, 베트남 등 해외 다수의 기업과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며 사업을 확대하고 있으며, 단말기 통신장애 자가 복구 시스템 ㈜지티웨이브(박문수 대표)는 필리핀 골드링크사와 판매 에이전트 계약을 체결하며 해외시장 진출의 길을 여는 데 성공했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이번 성과와 함께 보육기업을 홍보하기 위한 맞춤형 홍보영상과 책자를 제작해 유튜브에 게시하고, 경기스타트업플랫폼(www.gsp.or.kr) 파트너사인 투자자(벤처캐피탈, 액셀러레이터 등)와 벤처·스타트업계, 대·중견기업 등에 배포해 보육기업이 투자받고 홍보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정한규 경기도 첨단모빌리티산업과장은 “판교가 창업의 메카로서 미래 먹거리 창출과 신성장동력 확보의 장이 되고 있다”며 “미래 혁신을 이끌 우수 새싹기업을 지속적으로 발굴·육성해 성장과 도약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경기스타트업캠퍼스 창업공간과 지원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스타트업지원팀(031-8039-7105)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