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2020 국가균형발전 대상 수상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 공로 인정 국가균형발전위원회 표창 수상

김희정 기자 | 입력 : 2020/05/14 [02:09]

국민연금공단(이사장직무대행 박정배)은 지난 5월 7일(목), 국가균형발전위원회로부터 ‘2020 국가균형발전 대상’을 수상했다. 이번 포상은 공단이 전주로 이전한 후 꾸준히 전라북도 금융산업 발전기반 조성, 지역인재 채용 확대 및 육성 등으로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한 공을 높이 평가받아 선정됐다.

 

▲ 5월 7일(목), 국민연금공단 이승훈 사회적가치실현단장(오른쪽)이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왼쪽)으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사진-국민연금) 

 

국민연금은 ‘자산운용형 국제 금융도시’ 조성이라는 전북 혁신도시 특화발전 모델을 정립하고 국내ㆍ외 금융기관의 동반이전을 촉진함으로써 지역 금융산업 발전 기반을 조성하는데 선도적 역할을 해오고 있다.

 

또한, 공단은 지역인재 채용 확대 및 산학협력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지역 맞춤형 인재 양성에 기여했으며, 실버 바리스타 양성 등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 운영으로 268개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성과를 이뤘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국민연금공단 이승훈 사회적가치실현단장은 “앞으로도 공단은 전북 금융산업 발전,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기여함으로써 지역주도 자립형 성장기반 마련이라는 정부정책을 선도적으로 이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