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필터 교체형 면마스크 기부

지난 3월 이어 두 번째 전직원이 직접 만든 면마스크 100여개 서울시중구장애인복지관에 기부

이윤하 기자 | 입력 : 2020/04/19 [12:47]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는 4월 17일(금), 필터 교체형 수제 면마스크 100여개를 서울시중구장애인복지관에 기부, 코로나19 장기화로 위기에 놓인 이웃을 돕기 위해 마스크 기부 행렬에 동참하며 훈훈한 소식을 전했다.

 

▲ 4월 17일(금), 필터 교체형 수제 면마스크 100여개를 서울시중구장애인복지관에 기부했다.(사진-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권금상 센터장 외 직원 19명이 물리적 거리두기 실천 기간동안 재단부터 봉제까지 정성을 다해 제작한 것으로 지난 3월 명동 주민센터에 필터 교체형 수제 면마스크 50여개를 기부한데 이어, 두 번째 선행이다.

 

제작된 면 마스크는 필터 교체 또는 세탁하여 재사용이 가능하며, 서울시중구장애인복지관을 통해 거동이 불편하거나 감염우려 등으로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재가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 4월 17일(금), 서울시중구장애인복지관에 수제 면마스크를 기부했다.(사진-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권금상 센터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서울시민에게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자는 의지를 담아 정성껏 마스크를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서울시 모든 시민들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원과 응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가족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관련 내용은 홈페이지 패밀리서울(www.familyseoul.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19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