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확진자 발생 요양원 종사자 54명 중 49명 ‘음성’ 5명 검사중

이윤하 기자 | 입력 : 2020/03/31 [23:21]

양주시는 31일 베스트케어요양원 종사자 54명 중 49명이 코로나19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나머지 5명에 대한 검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요양원 모습 (사진-양주시제공)

 

타 지역에 거주 중인 코로나19 사망자의 가족3명도 검사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모두 코로나19 대응지침에 따라 14일간 자가격리를 필수 유지해야 한다.  

 

양주시는 현제 시설 격리 중인 해당 요양원 모든 입소자에 대한 전수검사를 진행 중으로 2층,4층,5층 입소자들은 병실에서 확진자가 입소해 있던 3층 입소자들은 건물 옥상으로 이동해 검사를 진행해 결과가 확인되는 즉시 양주시 SNS등을 통해 신속하게 공지할 예정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철저한 관리와 세심한 방역소독 등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 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 위생 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달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0
광고